제 주 관 광 안 내

구엄포구
구엄포구
쉼표

노을이 아름다운 애월 해안도로를 따라가다 보면 작고 아담한 구엄포구를 만난다. 구엄포구 바로 옆에는 제주의 옛 생활을 엿볼 수 있는 '돌염전'이 있다. 구엄리 '돌염전'은 넓게 펼쳐진 현무암 위에서 소금을 생산하던 곳이다. 이곳은 '소금빌레'라고도 일컬어지는 곳으로, 구엄리 주민들이 천연 암반지대에서 소금을 생산하던 염전이다. 여기서 ‘빌레’란 너럭바위란 뜻의 제주도 사투리로, 즉 돌소금 밭이라는 뜻이다. '돌염전'이 있는 해안길은 국내의 아름다운 해안도로인 '해안 누리길'로 선정된 바 있다. 구엄포구 한편에는 돌로 만든 도대불도 있다. ‘도대불’이란 어부가 밤중에 고기잡이를 마치고 집으로 돌아올 때 불을 밝혀 안전하게 길잡이 역할을 했던 등대다. ‘도대불’과 ‘소금빌레’ 모두 제주에서만 볼 수 있는 중요한 해양 문화유산이다.

  1. 주소 :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애월읍 구엄리 607-5 일대
  2. 문의 및 안내 : 내용이 없습니다.